검색

메뉴보기

소프트캠프,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 승인

소프트캠프,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 승인

소프트캠프(대표 배환국)가 코스닥 이전상장을 위한 예비심사를 통과했다.

소프트캠프가 8월 제출한 케이비제11호 기업인수목적(KB제11호스팩)과 합병상장 예비심사 청구에 대해 한국거래소 승인을 받았다. 합병기일은 2019년 12월 17일이다. 신주의 상장예정일은 12월 30일이다.

소프트캠프는 1999년 설립 이후 정보보호 영역에서 각종 문서에 특화된 자체 원천 보안 기술을 확보해 내부 정보 유출 방지, 외부 위협 대응을 위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문서보안 솔루션 '다큐먼트 시큐리티' △영역보안 솔루션 'S-Work' △문서중앙화 솔루션 '맥시온' △APT 대응 솔루션 '실덱스' 등이 있다. 최근 클라우드에 기반한 글로벌 보안 서비스(SECaaS)와 개방형 문서보안(DRM) 플랫폼, 공급망 보안 시스템 사업에 박차를 가한다.

배환국 소프트캠프 대표는 “문서보안 전문 기업으로서 설립한 지 20년째 되는 해 코스닥 상장을 추진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문서보안 영역에서 핵심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안정적인 성장을 달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성욱 기자 ksw@boan.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