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보기

[카드뉴스]진화한 가짜뉴스 '딥페이크' 공포

[카드뉴스]진화한 가짜뉴스 '딥페이크' 공포
[카드뉴스]진화한 가짜뉴스 '딥페이크' 공포
[카드뉴스]진화한 가짜뉴스 '딥페이크' 공포
[카드뉴스]진화한 가짜뉴스 '딥페이크' 공포
[카드뉴스]진화한 가짜뉴스 '딥페이크' 공포
[카드뉴스]진화한 가짜뉴스 '딥페이크' 공포
[카드뉴스]진화한 가짜뉴스 '딥페이크' 공포
[카드뉴스]진화한 가짜뉴스 '딥페이크' 공포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의 가짜 영상 공개되며 세계를 놀라게 했다. 딥페이크는 딥러닝 기술을 활용 다른 영상 인물 이미지를 학습하고 합성한다. 대부분이 조작 여부를 알아차리기 어려워 '가짜뉴스' 이상의 파급력을 가진다.

김영민 기자 kym@boan.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