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보기

에스원, 정보보안 플랫폼 '에스원ESP' 출시...융·복합서비스 시동

에스원, 정보보안 플랫폼 '에스원ESP' 출시...융·복합서비스 시동

에스원(대표 육현표)이 정보보안 플랫폼 '에스원ESP'을 출시하고 본격 정보보안시장 확대에 나선다.

에스원ESP는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에 따른 근태관리 솔루션부터 개인정보보호, 랜섬웨어 예방, 바이러스 탐지 등 총 11개 정보보안 솔루션을 제공하는 정보보안 플랫폼이다.

주 52시간 근무제 대응한 PC오프 서비스는 사용자가 직접 PC사용 시간을 설정하고 정해진 시간이 되면 자동으로 PC가 종료된다. 주 52시간 초과 근무를 방지한다. 물리 보안시스템 세콤과 연동해 본격적 융복합 서비스를 제공한다. 세콤 출입용 카드리더와 PC 오프서비스를 연동해 보다 정확하게 근무시간을 관리하는 등 다양한 기능도 추가 예정이다.

개인정보보호법 준수를 위한 개인정보보호 솔루션도 제공한다. 에스원ESP에는 개인정보암호화 기능, 개인정보 완전 삭제기능 등 탑재로 개인정보 유출 피해를 막는다.

최근 개인부터 기업으로 확산되는 랜섬웨어에도 대응한다. 랜섬웨어로 인한 파일 훼손을 탐지하고 감염파일을 자동으로 삭제한다. 랜섬웨어 대피소를 마련, 업무기밀 파일을 따로 보관한다. 직원 인쇄 출력물을 관리하는 출력물 보안, 문서파일 암호화, 바이러스 백신, 업무 메신저 등도 제공한다.

에스원ESP는 솔루션별로 맞춤제공이 가능해 합리적 비용으로 중소기업에도 부담 없이 사용 가능하다.

임정묵 에스원 전략사업팀 상무는 “4차 산업에서 정보보호는 더 이상 선택 문제가 아니”라면서 “에스원ESP를 통해 정보보안 시장 확대, 물리보안을 결합한 융복합 서비스 등으로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영민 기자 kym@boan.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