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보기

안랩, 차세대방화벽 '트러스가드' 기능 강화

안랩 로고
<안랩 로고>

안랩이 차세대 방화벽 제품 보안 기능을 강화하고 중소기업용 제품을 선보였다.

안랩(대표 권치중) EPN사업부가 차세대방화벽 '안랩 트러스가드(트러스가드)'제품군에 '트래픽 암호화 기반 사설가상망(SSL VPN)' 기능을 업데이트했다. 중소기업용 보급형 모델 'TG 40A(TG 40A 매니지드)'를 출시했다.

안랩은 차세대방화벽 트러스가드 제품군에 'SSL VPN' 기능을 업데이트해 사물인터넷(IoT) 기기 등 소형 통신단말기에 대한 네트워크 보안을 제공한다. 'SSL VPN 클라이언트'를 설치한 별도 라우터와 트러스가드 'SSL VPN 서버'를 활용해 연결된 소형 단말기 통신 구간 트래픽을 암호화한다.

트러스가드 'SSL VPN'은 중요 정보를 통신하는 기계간 통신(M2M)부터 IoT 환경에서 동급 타 보안제품 대비 저렴한 비용으로 네트워크 보안성을 유지한다.

'TG 40A 매니지드'는 기존 모델(TG 40A) 대비 하드웨어 성능을 향상시켰다. 방화벽, 가상사설망(VPN), 침입방지시스템(IPS), 스팸 차단, 웹 필터링 등 중·소규모 네트워크 통합보안 기능을 제공한다.

통신사와 연계해 렌탈 방식으로 중소기업(SMB)에 부담없이 차세대방화벽을 구축한다.

강석균 안랩 EPN사업부 총괄 부사장은 “안랩은 다양한 고객 환경에 맞는 보안솔루션 제공을 위해 네트워크 보안 제품 포트폴리오를 다양화 한다”고 말했다.

강성욱 기자 ksw@boan.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