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보기

인쇄물 낭비, 지란지교 ‘다이렉트리더 3.0’으로 막는다

지란지교시큐리티가 29일 모바일 '페이퍼리스(Paperless)' 회의 솔루션인 '다이렉트리더(DirectReader) 3.0'을 출시했다. 올해 국감 기간 쓰인 인쇄물의 비용이 약 40억 원에 이른다는 사실이 화제인 상황에서 인쇄물의 비용 절감 방안을 제시한다는 표어다.

다이렉트리더는 업무용 PC나 사내 파일 서버 등에 저장된 문서를 모바일 기기를 통해 원격으로 접속, 열람할 수 있는 회의 솔루션이다. 이용자는 회의 시 불필요한 인쇄 없이 모바일 기기만으로 별도의 미팅룸을 만들어 효율적인 페이퍼리스 회의를 진행할 수 있다는 것이 지란지교 측의 설명이다.

참고로 이번 3,0버전에서는 발표자의 음성이 참여자의 기기에서 출력되는 음성 회의 기능이 추가됐으며, 참여자를 미팅룸에 초대할 수 있는 기존의 초대 기능에 푸시알림 기능을 더했다.

지란지교시큐리티 윤두식 대표는 "최근 스마트워크와 그린IT가 융합된 새로운 패러다임이 등장함에 따라 불필요한 종이 낭비를 줄이는 모바일 페이퍼리스 솔루션에 대한 기업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다이렉트리더는 기업의 다양한 시스템과 연계할 수 있는 한편 안전한 활용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최낙균 기자 boan@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