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보기

한국CPO포럼 `개인정보관리사` 시험 8월 24일 시행

한국CPO포럼(회장 정태명)은 제15회 '개인정보관리사(CPPG)' 자격시험을 오는 8월 24일 시행한다.

개인정보보호는 외부로부터 불법 침입을 방지하기 위한 보호기술 적용뿐만 아니라 개인정보 수집부터 파기에 이르는 일련의 과정에서 관련 법령 준수가 중요하다. 계획을 수립하고 이행할 수 있는 전문 인력에 대한 객관적 평가 기준이 필요하다.

지난 2009년 12월 제1회 시험을 치렀던 CPPG 자격시험은 개인정보보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영향평가(PIA)와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개인정보보호관리체계(PIMS) 수행기관의 심사기준 지정 및 대기업의 관련 분야 채용우대 등 전문성을 인정받는다.

기업 내 개인정보보호 담당자뿐만 아니라 개인정보를 처리하는 관련 업종 종사자 및 관련 분야에 취업을 원하는 대학생까지 응시 대상이 확대됐다.

정태명 한국CPO포럼 회장은 "계속되는 개인정보 유출사고로 대중의 불안 해소 및 기업에 대한 부정적 인식 개선이 시급하다"며 "체계적으로 점검하고 개선해 나갈 수 있는 전문 인력은 부족한 실정"이라고 말했다.

오는 8월 서울과 대전, 부산에서 시행되는 제15회 개인정보관리사 자격시험은 6월 18일부터 8월 13일까지 자격시험 홈페이지(www.cpptest.or.kr)에서 원서를 받는다.

김인순기자 insoon@etnews.com

위방향 화살표